양양군 남애리-2023 유실 침적 폐어구 수거 프로젝트

양양군 남애리-2023 유실 침적 폐어구 수거 프로젝트

2023년 10월 14일과 15일 양일간 한국어촌어항공단의 펀딩으로 13명의 테크니컬 다이버가 강원도 양양군 남애리 앞바다에서 유실 침적 폐어구 수거 프로젝트를 진행 하였다. 딥브레스 양양 다이브 리조트가 다이빙 지원을 해주었다.

프로젝트의 핵심 목표는 수중스쿠터 DPV(Diver Propulsion Vehicle)를 활용하여 다이버들이 유실된 폐어구를 찾아내는 것이었다. 이렇게 수행된 미션은 보다 넓은 해양 지역에서 버려진 폐어구를 효과적으로 수거하고 목적성을 높여 수거활동을 더욱 흥미롭게 만들어 주었다.

참여자: 김유라, 최경태, 김혜진, 신동술, 정현종, 곽태진, 김현만, 박신재, 김신환, 강경빈, 양기영, 조준현, 정희남

수거된 폐어구들을 고려하여, 참가자들은 5~6명으로 이루어진 2개의 팀으로 나누어져 엉터리, 아름드리, 신도시, 그리고 용궁 포인트에서 총 6회 다이빙 수거활동을 진행하였다.

수거활동 포인트 위치, Google map

이 노력의 결과로, 총 54개의 폐어구가 다이빙을 통해 수거되었으며, 이들의 총 무게는 126kg에 달했다.
남애 앞바다의 다이빙 포인트는 정기적으로 수중정화활동을 진행하고 있어서, 폐어구가 뭉치는 곳이 많지 않았다.
한 두개의 폐어구들이 산발적으로 유실되어 있는 상황이였다. 또한 양양군의 경우 폐통발 어업이 활발하게 이루워지고 있는 지역이여서 수거된 폐어구의 90프로 이상이 폐통발이였다. 폐통발에서 유령어업 특징은 폐어구안에서 죽은 해양생물이 또다른 해양생물을 유인하는 미끼가 되어 지속적으로 유령어업이 발생하게 된다.

각 활동 포인트별 수거무게 및 통발 갯수

프로젝트 완료 후에는 회고회의를 진행하였으며, 회의를 통하여 도출된 개선방안들을 적용하여 다음 프로젝트에는 더 나은 진행과 좋은 경험을 하게 될 것이다.

참여해 주신 모든 다이버들에게 감사를 전한다.

해양수산자원부 장관유공 표창

해양수산자원부 장관유공 표창

 강경빈 ㅣ 해양탐사그룹 팀부스터

해양탐사그룹 팀부스터의 곽태진 대표는 제23회 국제연안정화의 기념식에서 해양폐기물 저감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팀부스터 대표로 해양수산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였다

팀부스터는 2020년 수중 환경 문제에 관심있는 8명의 스쿠버 다이버가 모여 설립한 테크니컬 다이버의 모임으로, 바닷속 변화 및 상태를 기록하고 데이터화하여 공유하고 있다. 2021년 부터는 해양연구소 및 기업과 협업하여 매년 20여명의 시민 다이버들을 초대해 해양환경 보존 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2023년에는 한국어촌어항공단과 협력하여 유실 침전 폐어구 수거활동을 시작하였다

또한 수중 활동으로만 그치지 않고 그동안 수집한 데이터와 사진으로 일반 시민들에게도 해양환경 변화를 알릴수 있는 전시회를 개최하고, 관련 기관의 연구자들과 협력하여 논문 및 책을 출간하고 있다.

팀부스터 맴버: 곽태진, 김혜진, 김현만, 김유라, 정희남, 강경빈, 양기영, 정현종

새 논문 출간 ‘인공어초 단지 주변해양쓰레기 피해 시민모니터링과 스쿠버다이빙레저활동 접목 방안’

새 논문 출간 ‘인공어초 단지 주변해양쓰레기 피해 시민모니터링과 스쿠버다이빙레저활동 접목 방안’

기사 출처: https://www.osean.net/bdlist/activity.php?ptype=view&idx=7746&page=1&code=activity

 홍선욱 ㅣ (사)동아시아바다공동체 오션 대표•바다기사단 기술위원회 위원 ㅣsunnyhong@osean.net

바다기사단 기술위원회, 한국해양‧환경에너지학회 학술지 게재

바다기사단 기술위원회는 해양과학기술원의 연구진과 함께 인공어초 주변의 해양쓰레기 피해를 스쿠버다이버들이 조사함으로써 전문가들만으로는 관리에 한계가 있는 영역에서 시민참여의 가능성을 논문으로 제시하였다. 이 논문은 한국해양•환경에너지학회지 26권 3호에 실렸다1.

 ▲ 강원도 양양군 남애리, UDS 조사, @곽태진

바다 속에서 쓰레기를 조사하는 일은 쉽지 않다. (사)동아시아바다공동체 오션과 해양탐사그룹 팀부스터는 지난 2021년 스쿠버다이버들이 직접 촬영한 해양쓰레기 사진을 토대로 ‘해양쓰레기 생물 피해 사례집 2: 스쿠버다이버가 수집한 증거를 중심으로’ 제목의 책을 발간한 바 있다2. 이 성과를 바탕으로 바다기사단 아쿠아나이츠를 창립하였다3. 이어서 수중 침적쓰레기를 일정한 면적(30m2) 내에서 조사하고 수거하여 장기적이면서 과학적인 데이터를 수집할 수 있는 수중 침적물 밀도조사(Underwater Debris Survey, 이하 UDS) 방법을 정립하였다4.

 UDS 방법은 정량적인 자료를 획득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간단한 교육을 통해 일반 레저다이버들도 수행할 수 있다. 이번 논문은 UDS 방법을 인공어초 단지에 적용하여 스쿠버다이버들의 레저활동과 시민과학을 접목시킨 연구이다. 이는 증가하고 있는 국내 레저다이버에게 시민과학자로서의 역할을 부여하고 지자체에서는 지속적인 해양레저 스포츠 인구를 확보하여 인공어초의 관리를 유용하게 할 뿐 아니라 전문연구인력과의 연결을 통해 인공어초 효과 및 관리에 대한 비용효율적인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이 연구에서는 동해안과 남해안 18개 해저 정점을 대상으로 실험을 진행하였고, 일부는 2022년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의 ‘우리바다 현장연구’ 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한 것이다.

제1저자인 우민수 기술원은 2018년부터 울릉도와 독도의 육상 및 해저 생태계를 전문적으로 조사하고 있고, 바다기사단의 스카이나이츠 매니저로도 활동한다. “이번 연구는 이전에 해 오던 해저생태계나 드론을 이용한 환경 모니터링과 달리, 바다기사단이라는 비영리 활동에서 함께 활동하는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아 논문까지 쓰게 되어 감사하다. 인공어초 뿐만 아니라 앞으로 해양쓰레기 문제에 더 관심을 갖고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용
우민수, 곽태진, 박요섭, 홍선욱, 임세한* 2023. 인공어초 단지 주변 해양쓰레기 피해 시민모니터링과 스쿠버다이빙 레저활동 접목 방안. 한국해양•환경에너지 학회 26권 3호 256-265

요약문
인공어초는 해양생물을 보호하고 수산자원을 배양하기 위해 설치하는 구조물로 설치 후 효과의 재조사를 실시하여야 한다. 하지만 국내 1,435,618개나 되는 인공어초가 설치되었고 장기적으로 사후 조사가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폐어구에 걸려 어초 고유의 기능을 상실하는 악순환도 빈번하다. 이를 보완하기 위해 레저 활동과 시민과학을 접목하여 어초 주변의 해양쓰레기 사례를 3가지 방법으로 조사하였다. 수중 침적물 밀도조사(Underwater Debris Survey, UDS), 일반수중촬영 조사(Common Underwater Photography, CUP)와 양방향 음파탐사기 조사(Side Scan Sonar, SSS)를 통해 총 18개의 정점에서 조사를 실시하였다. UDS를 적용한 인공어초 4곳의 해양쓰레기는 30 m2당 4~15개, 0.02~21 kg으로 나타났고, 대부분 플라스틱 낚시용품과 폐어구가 높은 비중을 차지하였다. 이와 같이 스쿠버다이빙과 수중 침적물 밀도조사(UDS) 방법을 접목한 시민 과학의 새로운 유형을 활용하면 인공어초의 장기적인 모니터링과 함께 과학적인 데 이터 확보가 가능할 뿐 아니라 해양환경 보호와 지속적인 해양레저 산업 발전을 추구할 수 있다.

 

 

논문

Please wait while flipbook is loading. For more related info, FAQs and issues please refer to DearFlip WordPress Flipbook Plugin Help documentation.

 

 


1 https://www.dbpia.co.kr/journal/articleDetail?nodeId=NODE11511678&language=ko_KR&hasTopBanner=true
2 생물피해 사례집 발간
   https://www.osean.net/bdlist/activity.php?ptype=view&idx=7150&page=&lan=kor&case=3&list_first=&total_searchkey=%EC%82%AC%EB%A1%80%EC%A7%91
3 바다기사단 창립
   https://www.osean.net/bdlist/activity.php?ptype=view&idx=7188&page=&lan=kor&case=3&list_first=&total_searchkey=%EC%95%84%EC%BF%A0%EC%95%84
4 UDS 매뉴얼 제작
   https://www.osean.net/bdlist/activity.php?ptype=view&idx=7531&page=&lan=kor&case=3&list_first=&total_searchkey=%EC%88%98%EC%A4%91

 

 

[KMI] 우리바다 현장연구 지원사업 선정 및 최종발표

[KMI] 우리바다 현장연구 지원사업 선정 및 최종발표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에서 연안·해양 지역발전을 위한 창의적이고 실용적인 연구를 지원하기 위하여 진행하는 “우리바다 현장 연구 지원 사업”에 팀부스터가 선정되었습니다.
팀부스터에서 고안한 UDS 방법 및 그외 방법을 이용하여 6개월간 “인공어초 단지 주변 해양쓰레기 피해 시민모니터링과 수중 레저활동 접목 방안 연구”를 진행하였으며, 2022년 10월 20일에 부산 영도 한국해양수산개발원에서 최종 발표를 마쳤습니다.
발표자료와 연구논문을 공유합니다.

요약
2019년 해양수산부가 발표한 ‘해양레저관광 활성화 대책’ 중 하나로, 인공어초 등 아름다운 해저 지역을 다이빙 포인트로 지정하여 활용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유실된 어업장비 등 해양 쓰레기로 인해 어초의 원래 기능이 가끔 상실되며, 유실된 장비는 유령 어업의 악순환이 계속됩니다. 현재 해양 쓰레기 수거 프로젝트는 대부분 지방 정부에서 이뤄지고 있지만, 인공어초 관리에 대한 통합 데이터가 부족합니다. 또한, 해양 쓰레기의 종류와 원인과 같은 과학적 데이터도 부족합니다. 바다의 공간적 및 시간적 특성으로 인해 소수의 인원으로 모든 지역을 조사하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합니다.

다이빙과 같은 해양 레저 스포츠 인기 증가와 함께 환경 보호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고 있으며, 사람들은 직접 해양 환경 보호 활동에 참여하려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러나 국내 해양 레저 스포츠 참여자 대다수는 일회성 경험을 선호하며 외국 다이빙 투어를 선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해저 쓰레기 조사(Underwater Debris Survey, UDS)는 해저 바닥에 침전되거나 가라앉은 쓰레기의 밀도를 조사하는 방법으로, 다이빙을 하는 사람들이 인공어초 주변 및 다양한 해양 생태계의 오염 수준을 평가하는 시민 과학자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합니다. 이 방식은 전문 연구자와 시민 과학자인 다이버들 간의 협업을 통해 인공어초의 효과적인 관리와 효과를 향상시키는 효율적이고 경제적인 전략으로 기능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발표자료
 

Please wait while flipbook is loading. For more related info, FAQs and issues please refer to DearFlip WordPress Flipbook Plugin Help documentation.

최종원문

Please wait while flipbook is loading. For more related info, FAQs and issues please refer to DearFlip WordPress Flipbook Plugin Help documentation.

클린업데이와 UDS 워크숍

클린업데이와 UDS 워크숍

2022년 팀부스터의 세번째 공식 활동이 시작되었습니다!
이번활동의 목적은 “수중침전물 밀도 조사방법, UDS”에 대한 워크샵이었어요!
UDS는 Underwater Debris Survey의 약자이며, 팀부스터는 다이버를 위한 UDS Manual을 오션(www.osean.net)과 공동 제작하는 중입니다.
수중에서 원하는 데이터를 수집할때,
수집하는 방법 및 수집한 데이터를 분류/분석하는 기준을 알기쉽게 정리 중이에요.
실제 다이버들에게 적용 가능한지 확인하고, 피드백을 받는 자리를 함께 해보았습니다!

역시 함께 할때 가장 재밌네요♡

함께 해요 🙌🙌
바다를 생각하는 다이빙~

Keep diving~!!!